사회 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저소득 한 부모 가족 복지 지원 늘린다
 
허영숙 기자   기사입력  2023/01/29 [09:55]
▲ <충남도청 전경>     ©아산뉴스

 

- 도, 지원 대상 중위소득 60% 이하로 완화…양육비 등 지원 -

 

  충남도는 올해 저소득 한 부모 가족, 청소년 한 부모 가족을 대상으로 한 양육비 지원의 선정 기준을 완화해 지원 규모를 확대한다고 30일 밝혔다.

 

한 부모 가족(조손가족 포함) 양육비 지원은 기존 중위소득 58%까지 지원했던 것을 60%로 확대하며, 자녀 1인당 월 20만 원의 양육비를 지원한다. 

 

모 또는 부가 만 24세 이하인 청소년 한 부모 가족은 중위소득 65%이하까지 지원 대상이며, 자녀 1인당 양육비 월 35만 원을 지원한다.

 

중·고등학생 자녀 대상 아동 교육 지원비는 1인당 연 8만 3000원에서 1만 원 인상해 연 9만 3000원을 지원한다. 

 

구체적인 지원 대상은 가족 현황 및 소득·재산 조사 후 결정한다.

 

도는 추가로 저소득 한 부모 가구당 연 30만 원의 월동비와 초중고생 자녀 1인당 연 20∼40만 원의 자녀 학습 보조비를 지원 중이며, 타 시도와 별개로 올해 대학 신입생에게는 등록금도 지원하고 있다.

 

신규 지원을 희망하는 만 18세 미만 자녀를 둔 저소득 한 부모 가족은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 한 부모 상담전화(1644-6621), 복지로 누리집(www.bokjiro.go.kr)으로 신청하면 된다.

 

이와 함께 도는 지난해 7월부터 신규 사업으로 중위소득 72% 이하인 만 24세 이하의 청소년 한부모를 대상으로 양육 부담을 덜고 자립을 지원하는 다양한 패키지 사업도 지원하고 있다.

 

도는 천안시 건강가정지원센터를 ‘미혼모부 지원 거점기관 수행기관’으로 지정해 청소년 한 부모에 대한 정부 서비스 연계, 상담 등 정서 지원, 출산비·병원비 지원, 양육 용품 지원 등 각종 서비스를 진행한다. 

 

지원 서비스 및 개별 상담을 원하는 청소년 한 부모 가정은 사업 수행기관인 천안시 건강가정지원센터(070-7733-8418)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01/29 [09:5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 부모 가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