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위험물 운반자 자격제도 본격 시행…6월 10일부터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2/03/22 [14:13]

 아산소방서(서장 김장석)가 오는 6월 10일부터 위험물 운반자 자격제도가 본격 시행됨에 따라 관련 자격요건을 갖출 것을 당부했다.

 

‘위험물안전관리법’에 따르면, 위험물 운반 업무를 수행하려는 자는 위험물 관련 국가기술자격(위험물 기능장·산업기사·기능사)을 취득하거나 한국소방안전원에서 시행하는 강습 교육을 수료해야 한다.

 

위험물운반자는 화재 또는 폭발 위험성이 강한 물질(위험물)을 담은 용기를 차량에 대량 적재해 수송하는 차량(화물트럭)의 운전자를 말한다.

 

이 법은 지난 2015년 10월 6일 상주터널에서 화물차 급제동으로 적재된 시너통 120여 개가 도로로 떨어지면서 발생한 화재(부상자 20명, 차량 9대 소실)와, 2017년 11월 경남 창원 터미널 인근에서 방청유 등 7.5톤을 적재한 화물차 화재(사상자 10명, 차량 10대가 소실)로 유사사고 재발방지를 위해 위험물 운반관리가 강화됐다.

 

이에 위험물운반자 관련‘위험물안전관리법’이 2020년 6월 9일에 공포, 2년간 유예기간을 거쳐 오는 6월 10일부터 시행된다. 이후에는 자격 없이 위험물을 수송할 경우, 1000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     © 아산뉴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3/22 [14:13]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험물 운반자 자격제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