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인구 35만 돌파…배방읍 8만2852명
 
서영민 기자   기사입력  2021/11/25 [09:03]
▲ <아산시청 전경>     ©아산뉴스

 

 아산시 인구가 2021년 10월 말 기준 35만명을 돌파했다.

 

인구 통계자료에 따르면 10월 말 기준 아산시 인구는 35만685명(외국인 포함)으로 지역별로는 배방읍 8만2852명(23.6%), 온양3동 3만7584명(10.7%), 온양6동 2만9414명(8.4%) 순으로 나타났다.

 

시는 2019년 11월 삼성디스플레이의 13조1000억원 신규 투자 결정을 시작으로 최근 3년 동안 국내 39개사 9338억원, 국외 5개사 2억2369만달러 투자를 유치하는 등 역대 최고 규모인 1만2000명 이상의 신규 고용을 창출했다.

 

또 50만명이 살아도 넉넉한 자족도시로 성장하기 위한 지속 가능한 도시개발, 원도심 재생, 사통팔달의 광역 지방 교통망 확보 및 쾌적한 도시 환경 조성 등을 중점 추진하고 있다.

 

이 밖에도 현재 여의도 3.5배 규모의 14개 산업단지가 조성됐거나 조성 중이어서 더 많은 인구 유입이 기대되고 있다. 모종샛들지구, 모종1·2지구, 풍기역지구, 용화남산지구, 갈매·휴대지구, 북수지구 등 총 826만㎡(250만 평) 규모 14개 도시개발사업이 가속화될수록 인구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아산시의 위상이 몰라보게 달라졌다”며 “아산시는 전국적인 인구 감소 추세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도시로 2028년이면 50만 인구 시대를 열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11/25 [09:03]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