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디지털성범죄 근절 위한 불법촬영 탐지카드 배부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10/07 [11:19]
▲ <아산시청 전경>     ©아산뉴스

 

 아산시가 디지털성범죄 근절을 위한 시민 대상 홍보활동으로 불법촬영 탐지카드 7만개 제작을 마치고 지난 9월부터 관내 초·중·고, 학교 밖 청소년, 폭력관련단체 등에 순차 배부하고 있다.

 

아산시는 성폭력 피해자와 그 가족이 우울증, 대인관계 기피, 자살 시도 등의 후유증을 극복할 수 있도록 폭력피해 지원기관을 통해 성폭력 피해자 의료비 및 치료회복 프로그램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그 결과 ▲2018년 37명 ▲2019년 40명 ▲2020년 44명 ▲2021년 9월까지 30명이 지원을 받았다.

 

또 최근 사이버에서 일어나고 있는 불법 촬영 유포 및 미성년 대상 성범죄 등으로 성적 자율권과 인격권 침해 피해를 입은 이른바 ‘디지털성폭력’을 방지하고자 지역의 법률자문가 3명, 심리치료전문가 8명으로 디지털성폭력 피해지원단을 구성해 2021년 현재 6명의 피해자가 도움을 받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10/07 [11:19]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