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베트남 흥옌기술사범대, IT 교육받으러 선문대로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4/05 [19:51]
▲ 베트남 흥옌기술사범대학교 측에서 온라인 개강식을 SNS로 실시간 중계하고 있다.<사진=선문대>     © 아산뉴스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베트남 흥옌기술사범대학교와 지난 2일 ‘2+2 국제 교류 프로그램 온라인 개강식’을 진행했다.

 

흥옌기술사범대학교 부이 뚱 탄(Bùi Trung Thành) 총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선문대 황선조 총장의 축사, 2+2 국제 교류 프로그램, 상호 대학 간 교류 확장 방안 등이 소개됐다.

 

두 대학은 작년 11월 교류 협약을 체결한 후 구체적인 프로그램 운영에 대해 논의해왔다. 프로그램은 이번 학기부터 운영한다.

 

우선 흥옌기술사범대학교 IT학과 학생은 2년 동안 선문대 한국어교육원 베트남 흥옌 분원에서 한국어 교육을 받으면서 빅데이터, 인공지능, 네트워크 관련 교육을 받는다.

 

이후 2년간은 선문대로 와서 컴퓨터공학부 교육과정을 이수할 예정이다. 이 과정에 참여하는 베트남 유학생은 양 대학의 복수 학위를 받게 된다.

 

손진희 국제교류처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는 국제 교류 프로그램도 변해야 한다”면서 “단순 어학연수에 그치지 않고, 쌍방향으로 교류할 수 있는 실질적인 국제 교류 프로그램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문대에는 76개국 1,661명(2021. 4. 1. 기준)의 유학생이 있으며, 베트남 유학생은 한국어교육원 67명을 포함해 542명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05 [19:51]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