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향대 교육·의료 혁신 글로벌 심포지엄 ‘GLIF&GIMS 2021’ 개최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4/01 [13:15]

- 4월 2일 9시부터 이틀간 순천향대학교 학예관 4층 향설아트홀 -


 순천향대(총장 김승우)가 세계 교육 및 의료 석학들과 함께하는 국제 심포지엄인 ‘GLIF & GIMS 2021(Global Learning Innovation Forum & Global Innovative Medicine Symposium 2021)’을 한국시간으로 4월 2일 9시부터 이틀간 순천향대 향설아트홀에서 O2O(Online to Offline)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개최한다.

 

‘4차 산업시대, 세계 대학교육을 뒤집다’를 주제로 진행되는 글로벌 교육 혁신 포럼 ‘GLIF 2021’과 글로벌 혁신의료 심포지엄 ‘GIMS 2021’은 ‘디지털 네이티브’라는 개념을 만들어낸 세계적인 미래교육학자 Marc Prensky를 비롯해 국내외 최고 석학들이 참여해 토론과 강연을 펼친다.
 
이번 심포지엄은 순천향대 설립자인 향설 서석조 박사의 탄신 100주년을 기념해 의사이자 교육자였던 서석조 박사의 교육이념과 철학에 대한 재성찰의 기회를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 시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급변하는 고등교육·의료 환경의 변화에 전략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글로벌 리딩 대학들의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미래 인재 육성과 보건의료 혁신 방안 등을 주제로 진행된다.

 

행사에는 정종철 교육부 차관,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박제균 동아일보 논설주간, 문진석 국회의원, 정지태 대한의학회 회장 등이 주요 외빈으로 온라인을 통해 참여한다.

 

심포지엄 첫날 열리는 ‘GLIF 2021’은 미래교육학자 Marc Prensky의 기조연설 ‘교육혁신, 변화하는 우리 사회와 미래, 다음 세대를 위한 권위이양’을 시작으로, David H. Guston ASU 교수의 ‘애리조나주립대학, 교육의 미래와 국제사회의 미래’를 주제로 한 강연이 이어진다.

 

이후 이어지는 포럼에서는 Leticia Britos Cavagnaro(Stanford University), John Schwartz(edX), Libby Hsu(MIT), Duncan Ross(THE), Kalle Airo(Aalto University) 등이 다양한 글로벌 교육 혁신 사례 등을 공유하고 토론에 참여한다.

 

이튿날 진행되는 ‘GIMS 2021’에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병원경영 혁신, 미래 의료혁신 교육’을 주제로 심포지엄이 진행된다.

 

‘메이요 클리닉 이야기’의 공동저자 Kent D. Seltman의 ‘병원 경영 혁신’에 관한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Yoon Kang(코넬 의과대학 수석부학장), Arnon Afek(Sheba Medical Center 부국장)의 기조연설과 토론이 이어진다.

 

‘COVID-19로부터 지속가능하고 탄력적 복구를 촉진하는 방법’을 주제로 열리는 첫 번째 심포지엄에서는 국제백신연구소(International Vaccine Institute)의 Jerome Kim 사무총장과 미국 스크립스연구소(Scripps Research)의 Michael Farzan 의장의 주제발표가 진행된다.

 

이어지는 두 번째 포럼에서는 코로나 치료제를 이끌고 있는 선구적 제약회사들의 주제발표가 진행된다. 김성현 셀트리온 임상기획담당장과 박현진 대웅제약 글로벌사업 및 개발본부장이 코로나19 치료제에 관한 주제발표를 한다.

 

마지막 심포지엄에서는 백무준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연구부원장이 ‘감염병 전담병원의 사례’에 대해 발표한다.

 

김승우 순천향대 총장은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으로 급변하는 미래 사회에 대응하는 방안을 찾는 것이 현재 전세계 가장 큰 화두”라며 “이번 심포지엄은 변화와 개혁을 위해 획기적인 혁신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는 세계 유수의 대학 및 기관 관계자들과 함께 21세기 새로운 대학교육, 의료 패러다임에 대한 방안을 모색하고 새로운 변환점이 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LIF & GIMS 2021’은 동아일보와 순천향대가 주최·주관하며, 보건복지부·한국연구재단이 후원한다.

 

▲     © 아산뉴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4/01 [13:1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