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세현 시장, 75세 이상 예방접종 적극 참여 당부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3/30 [13:01]

 

▲ 오세현 아산시장이 75세 이상 어르신 백신접종 참여를 당부하고 있다.     © 아산뉴스

 

 오세현 아산시장이 4월 1일 시작되는 75세 이상 어르신 코로나19 예방 접종을 앞두고 30일 시정브리핑을 통해 접종 참여를 독려하고 시민들의 방역지침 적극 준수를 당부했다.

 

4월 1일 시작되는 접종 백신은 화이자로 대상은 순위에 따라 지역에 거주하는 7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주거복지시설, 주·야간 및 단기 보호시설 등 노인시설 입소자와 이용자 및 종사자다. 인원은 약 1만 8800명으로 접종 동의자는 29일 오후 3시 기준 약 1만4600명이며, 동의율은 77%에 달한다.

 

화이자 백신은 초저온 보관, 해동 후 짧은 유효기간 등 관리와 접종이 까다로운 특성이 있어 이순신종합운동장 입구에 마련된 백신접종센터에 방문해 접종받아야 한다.

 

이에 따라 시는 어르신 이동 편의를 위해 읍면동에 마을별, 시간대별로 구분 접종대상 인원에 따라 공무원을 배치해 맞춤형 이동계획을 수립 진행한다. 노인시설의 경우 예약 일정에 맞춰 시설장의 책임 아래 자체 이동계획에 따라 백신접종센터로 내원해 접종을 받으면 된다.

 

단, 외출·이동이 곤란할 정도로 거동이 어렵거나 예진 등 접종 과정에서 의사 표현이 어려운 경우, 기저질환 악화 예상 및 치매 등으로 보호자 동반 없이는 접종센터 방문이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 접종대상에서 제외된다.

 

이러한 접종 제외 대상자의 경우에는 접종 방법 및 시기를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전국 최초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설치한 아산시는 지난 25일 의료진, 공무원, 소방, 경찰, 자원봉사자 등 1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접수부터 이상 반응 대처까지 접종 전 과정에 대해 철저한 사전 모의훈련을 실시한 바 있다.

 

훈련 도중 도출된 문제점은 즉시 보완했으며, 오는 4월 1일부터 실시되는 75세 이상 어르신 백신 접종에는 문제가 없도록 완벽하게 준비하고 있다. 
 
이날 오 시장은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시작된 2월부터 현재(3월 29일 오후 3시)까지 우선 접종대상자 3100여 명에 대한 접종을 완료했다"면서 "하지만 아직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줄어들고 있지 않은 만큼 안심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현재로서 최고의 방역은 백신 접종을 통한 집단 면역 형성"이라면서 "일부 시민들이 백신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으로 예방 접종을 꺼리고 있지만, 현재 접종되고 있는 백신은 세계보건기구와 식약처에서 안전성을 입증한 백신이다. 접종 대상인 75세 이상 어르신께서는 안심하고 예방접종에 적극 참여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 코로나19 발생 현황은 3월 29일 기준 총 확진자 401명, 퇴원371명, 격리 중 27명, 사망자 3명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3/30 [13:01]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