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소식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익명의 기부자, 손수 만든 수세미 온양1동에 전달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2/17 [08:16]
▲     © 아산뉴스

 

 익명의 기부자가 지난 16일 온양1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김만태)에 직접 손뜨개질한 수세미(사진) 16개를 전달했다.
 
기초생활수급자로 정부 지원을 받고 있다는 익명의 기부자는 “코로나19로 집에서만 생활하다 보니 우울증이 올 것 같았다. 전화로 안부를 물어주고 명절 잘 보내라고 먹을거리를 들고 집까지 찾아와 준 동사무소 직원들이 너무 고마웠다. 우리 통장도 한 달에 한 번씩 찾아와 안부를 물어준다. 늙은이를 위해 많은 사람들이 고생하는 것 같다”며 “내가 할 수 있는 것을 이웃에게 나누고 싶어 집에 있는 실로 뜨개질한 수세미를 갖고 왔다. 양이 많지 않아 부끄럽지만 필요한 사람에게 써달라”라고 말했다.

 

수세미는 독거노인생활관리사를 통해 어르신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2/17 [08:16]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