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립대 , 토지행정 지적기사 합격률 전국 평균 압도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1/01/11 [15:05]
▲ <충남도립대학교 전경>     © 아산뉴스

 

 - 2020년 2학년 88.5% 합격, 2009년부터 전국 평균 2배 이상, 올해 공직 23명 배출 등 결실 -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 토지행정학과가 10년 연속으로 전국 두 배를 넘는 지적산업기사 합격률을 자랑하는 가운데 올해도 90%에 육박하는 합격자를 배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충남도립대학교 토지행정학과에 따르면 2020년 2학년 35명 가운데 88.5%에 달하는 31명이 지적산업기사 자격증을 최종 취득했다.

 

한국산업인력공단 Q-net에 따르면 토지행정학과는 지난 2009년부터 전국평균 대비 2배 이상 높은 국가기술자격 합격률을 기록했다.

 

토지행정학과는 지난 2009년은 지적산업기사와 측량‧지형공간산업기사에서 82.1%의 합격률을 기록하며 당시 전국 평균 합격률인 28.3%을 압도했다.


이후 70∼90%를 넘는 합격률을 유지했으며, 2017년에는 졸업생 38명 중 81.6%인 31명이 자격증을 취득했고 2018년에는 졸업생의 70.6%가 최종 자격증 취득에 성공했다.

 

허재영 총장은 “전문가 특강 등 다양한 특화 교육을 통해 매년 전국 평균을 압도하는 자격증 취득률을 유지하고 있으며 이러한 실력을 바탕으로 올해는 23명의 공무원을 배출했다”며 “학생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최고의 전문인으로 성장하도록 최선을 다해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1/11 [15:0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