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선문대 축구부, 우승상금으로 '사랑의 에너지' 전달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0/12/22 [18:19]
▲ 취약계층 가정에 연탄 배달 봉사를 하고 있는 선문대 축구부<사진=선문대>     © 아산뉴스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가 22일 2020년도 U리그 왕중왕전 우승상금으로 지역 취약계층 가정에 사랑의 에너지를 전했다.

 

선문대는 지난 5일 U리그 왕중왕전 결승전에서 동국대를 2대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대회 사상 첫 우승을 차지한 기쁨도 잠시, 선문대 축구부 35명은 우승 상금의 일부로 봉사를 결심했다.

 

이들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취약계층에 도움의 손길이 줄어들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이날 2500장의 연탄을 구매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아산 지역 저소득층 10가정에 직접 배달했다.

 

선문대 안익수 감독은 “우리 축구부 학생들에게 우승의 기쁨만큼 커다란 나눔의 기쁨을 느끼게 해준 기회였다”면서 “꽉 찬 연탄 창고처럼 마음은 풍족한 따뜻한 겨울을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  연탄 배달 봉사에 앞서 한자리에 모인 선문대 축구부 선수들 <사진=선문대 제공>  © 아산뉴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2/22 [18:19]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