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의회, 주요 현안사업장 8개소 방문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0/10/17 [11:21]
▲ '청년아지트 나와유'에서 아산시 사회적경제과로부터 사업현황 설명을 청취하고 있는 아산시의원들.     © 아산뉴스

 

 아산시의회(의장 황재만)는 지난 15일부터 16일까지 제225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기간 중 2일간 주요 현안사업장을 찾았다.

 

현장방문지는 △청년아지트 나와유 △고용산 국궁장, 산림욕장 △아산테크노벨리 유수지&운용공원 △불법폐기물 적치현장(관대리) △국지도70호선 서원교차로 △스마트팜 △태양광설치 민원현장 △청소년 문화센터 선장분원 총 8개소.

 

민원발생 지역 등 주요 현안 지역을 찾아 불편 해소에 앞장서고 사업추진 시 각 부서간 면밀한 협의를 주문하는 등 시민의 입장에서 지역발전을 생각하는 현장 확인에 나서 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특히 1일차 아산테크노벨리 유수지&운용공원 방문에서 해당주민들도 함께하며 유수지 준설 및 정비와 관련, 제초작업 등 철저한 사후관리가 필요하고 유수지 설계용역에 주민들의 의견이 다수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2일차 방문지 선장~염치간 국가지원 지방도 70호선 확포장 공사추진으로 설치된 서원교차로에 대하여 기존도로 연결구간 사고위험이 높아 도로안전 시설보강이 시급함을 강조했다.

 

‘선장 태양광 설치 민원현장’에 대해서는 무분별한 설치로 우량농지 잠식과 농경지 훼손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를 높이고 현지조사 후 당초 목적대로 사용할 수 있도록 조치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황재만 의장은 “이번 현장방문은 사업장을 직접 살피고 시민 의견도 직접 수렴하기 위해 이뤄졌다”며 “주요사업 추진에 있어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문제가 있는 사업에 대해 의회 차원 새로운 대안을 모색하는 등 시민들이 만족하는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17 [11:21]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