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현인배 의원, "버스노선 신설·조정시 충분한 의견수렴 필요"
 
서영민 기자   기사입력  2020/06/17 [12:53]
▲ 아산시의회 현인배 의원이 제222회 정례회중 대중교통과 행정사무감사를 펼치고 있다.    © 아산뉴스

 

 아산시의회 현인배 의원(사진)은 지난 15일 대중교통과 2020년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버스노선 신설 또는 조정시 주민들과의 충분한 의견수렴과 협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현 의원은 “둔포지역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등하교시 버스노선과 관련해 지속적으로 민원을 제기하고 있는 실정으로 버스노선 신설·조정 시 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한 후 현실 파악과 비교분석으로 시민들의 편의를 위한 노선을 신설·조정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현 의원은 “둔포에는 염작초, 둔포초, 남창초, 관대초 4개 초등학교에 약 1400명의 초등학생이 있으며 오픈 SNS 공간이 있다. 이를 통해 온라인상 의견수렴 또는 토론회 등을 거쳐 등하교시 교통 불편으로 인해 인근 천안시 또는 평택시로 이사 가는 것을 방지해 달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중교통과장은 “최대한 빨리 학교를 방문해서 의견수렴과 조율을 하겠다”고 말했다.

 

현 의원은 이어“무료주차장내 대형트럭, 캠핑카 등의 장기주차로 인해 실질적으로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함이 지속적 제기되고 있다. 이에 대한 유료화 등의 해결방안을 모색하라”고 주문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6/17 [12:53]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