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농산물 1300개 매장서 공격적 홍보·판촉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0/05/01 [09:07]

 충남도가 5월 한 달간 충남농산물에 대한 공격적인 홍보·판촉전을 추진한다.

 

이번 홍보·판촉은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정책이 다소 완화됨에 따라 소비 심리도 회복될 것으로 분석, 선제적 대응으로 농산물 판로를 확보하기 위한 조치다.

 

도는 우선 롯데마트와 이마트 등 9개 업체, 1301개 매장을 중심으로 온·오프라인 농산물 판로 확대에 나선다.

 

구체적으로 온라인 쇼핑몰인 쿠팡을 중심으로 ‘충남오감’ 기획전을 마련하고, GS슈퍼마켓, 롯데마트(슈퍼), 이마트(에브리데이), 홈플러스(익스프레스), 제주하나로마트 등에서 홍보·판촉전을 벌인다.

 

특히, 접촉 없이 물건을 구매하는 ‘비대면 언택트’ 방식의 온라인 소비 트렌드 변화에 대응, 쿠팡 쇼핑몰에 납품 품목 및 매출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도는 지난해 쿠팡을 통해 23품목, 6억 원 매출을 기록했는데, 올해는 60품목, 200억 원의 매출이 목표다.

 

도는 향후 우수한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확보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유통시장 변화에 대응하고, 다양한 온‧오프라인 판매채널을 확대할 계획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01 [09:07]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