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오는 11월 개발 착수
 
서영민 기자   기사입력  2020/04/27 [15:21]
▲ 아산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사업대상지     © 아산뉴스

 

 - ‘민간자본 4828억원’ 유치… 27일 보상계획 공고, 사업시행자 인주하이테크밸리(주)-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민간자본 4828억 원을 유치해 오는 11월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개발 착수에 들어갈 예정이다.

 

사업시행자는 인주하이테크밸리(주)이며, 27일 보상계획 공고를 시행해 오는 5월 20일까지 토지 등 소유자 및 관계인은 열람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 11월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조성사업을 충청남도로부터 승을 얻어 인주하이테크밸리(주)의 민간자본 4828억 원을 투입해 인주면 걸매리, 신성리, 공세리, 밀두리 일원 181만7000㎡ 규모로 2024년 완공할 예정이다.

 

공고 열람방법은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보상사무소(인주면 인주산단로 23-22, 041-531-5073) 또는 아산시청 기업경제과(041-540-2965)에서 열람이 가능하다.

 

산업단지 내 입주기업은 취득세 면제, 재산세 5년간 면제 등 혜택이 주어지며, 기업입주가 완료되면 신규 일자리 4200여 개 창출돼 민선7기 공약사항인 ‘임기 내 일자리 5만 개 창출’도 순조롭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수도권과의 접근성이 양호하고 인근 천안·아산지역의 대학, 마이스터高 등 우수한 인적자원으로 기술인력 확보가 용이해 건실한 기업이 입주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4/27 [15:21]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