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훈식, "충남은 대한민국의 '미드필더'…충남 정치로 새 시대 열 것"
 
서영민 기자   기사입력  2020/03/23 [18:54]
▲     © 아산뉴스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아산(을) 강훈식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사진)가 코로나19와 경제위기를 극복하는 데 충남이 대한민국의 ‘미드필더’가 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강 예비후보는 23일 오전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에서 열린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후보자 합동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흔히 축구경기에서는 ‘미드필더’가 공격과 수비를 잇는 허리로서 핵심적 역할을 한다. 강 예비후보는 “충남은 대한민국 전체의 미드필더의 위치에 있다”며 “영남 정치, 호남 정치가 아닌 충청의 정치로 새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이어 “충남에서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는 후보자가 3선 1명, 재선5명을 비롯해 11명, 지자체장 보궐선거 후보자가 1명이다”라며 “국회 구조상 3선과 초재선이 든든하게 버텨야 (충남이) 미드필더 역할을 잘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강 예비후보는 “코로나19가 지나가고 올 경제 위기는 경제를 살릴 수 있는 민주당 중심으로 풀어야 한다”며 “당당한 여당, 미드필더로서 부모 세대와 자식세대, 그리고 허리 세대인 40~50대 모두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합동기자회견에는 강훈식 예비후보 외에도 어기구(당진), 박완주(천안을), 박수현(공주·부여·청양), 김종민(논산·계룡·금산), 문진석(천안갑), 이정문(천안병), 복기왕(아산갑), 나소열(보령·서천), 조한기(서산·태안), 김학민(홍성·예산) 국회의원 예비후보와 한태선 천안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가 참석했다.
 
이들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충남 혁신도시 조성 △서해선 복선전철 서울 직결 △평택~오송 2복선화사업 구간 내 천안아산 정차역 설치 △부남호 하구복원 △수도권 전철 독립기념관 연장 추진 등 5대 핵심 비전도 제시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3/23 [18:54]  최종편집: ⓒ 아산뉴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농협조합운영협의회
온양농협 송악농협 인주농협 탕정농협 배방농협 음봉농협 둔포농협 영인농협 선도농협 염치농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