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의회,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 촉구… 성명서 발표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0/02/20 [17:51]
▲     © 아산뉴스

 

 "더 이상 지체할 시간 없다. 시민의 입장에서 시민을 위한 대책 펼쳐져야"

 

 아산시의회(의장 김영애)는 20일 제218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지역경제침체 극복을 위한 아산시민의 입장에서 시민을 위한 그동안의 노력보다 더 적극적이고 종합적인 대책마련을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중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가 한국을 비롯한 동남아, 미국, 유럽 등으로 확산되면서 우리나라 지역경제가 직격탄을 맞고 있는 가운데, 특히 우리 아산지역의 피해는 심각한 수준이어서 대책 마련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날 의원들은 “아산은 우한교민 격리수용 지정이후 경기침체 및 시민의 불안감 조성 등 많은 우려가 있었으나 그 모든 걱정을 뒤로 하고 우한교민 5백여 명을 따뜻하게 맞이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우리 모두 우려했던 대로 초사동을 비롯 아산시 전역 감염에 대한 불안으로 관광객의 급격한 감소 등 지역경제가 예상을 초월하는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호텔예약이 취소되고, 온천시설에는 사람들의 발길이 끊겼고, 초사동 인근 관광지인 신정호에는 문을 닫는 식당마저 생기는 등 소상공인이 겪는 경제침체는 이루 말할 수 없다”면서 “이제는 경제침체 극복을 위하여 그동안의 노력보다 더 적극적이고 종합적인 대책마련을 해야 할 것” 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소상공인과 지역주민, 관광지 이용객 등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이고 구체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고, 파격적 수준의 지원방안이 필요할 것으로 이제는 더 이상 지체할 시간은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앞으로 더욱 심해질 지역경제 침체의 회복을 위하여, 아산시민의 입장에서 시민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이 펼쳐지기를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20 [17:51]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