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명수, "국가보훈처를 국가보훈부로 승격해야"
 
서영민 기자   기사입력  2020/02/12 [21:23]
▲     © 아산뉴스

 

 - 12일 국군의 권익과 보훈, 혁신 방향과 과제 국회 컨퍼런스 -

 

  국회의원 이명수(자유한국당 아산갑, 사진)는 12일 오후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국군의 권익과 보훈, 혁신 방향과 과제 국회 컨퍼런스’를 공동 주최하고 토론자로 나섰다.

 

이번 행사는 김선동 의원과 함께 주최하고 천안함생존자전우회, Remember Korea 보훈가족 측에서 주관하며, ‘6.25전쟁 70주년과 천안함 10주기 기념 국군문화 사진전’도 함께 개최됐다.

 

이번 국회 컨퍼런스는 ‘6.25전쟁 70주년’이자 ‘천안함 폭침 10주기’인 2020년을 맞아 자유민주대한민국 수호에 헌신하고 희생한 ‘청년정신’을 계승하고, 국군의 권익 및 보훈 관련 제도를 혁신하여 청년층의 안보의식을 드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이명수 의원은 이날 토론에서 “대한민국의 정통성과 정체성 확립을 위해서는 국가보훈처를 국가보훈부로 승격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이미 관련 법을 대표 발의한 바 있으며, 보건복지위원장 재직 당시 및 오래전부터 추진해온 사안이니만큼 이번 6.25전쟁 70주년과 천안함 10주기를 계기로 꼭 실현되기를 바란다”고 국가보훈처 승격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명수 의원은 또 “국가 보훈이 가지는 상징성으로 인해 선진국들은 국가유공자 담당 기관의 위상을 강화하여 높은 수준의 예우를 다하고 있다”며 선진국의 국가유공자에 대한 위상을 밝혔다.

 

아울러  “복지확대로 국가유공자 삶의 질 향상, 예우 강화로 국가가 끝까지 책임지는 보훈 실현, 호국 기념행사 및 선양사업 추진 등 다양한 정책으로 국가보훈 업무영역을 확대해야 한다”고 우리나라의 보훈정책 방향을 제언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12 [21:23]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명수 의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농협조합운영협의회
온양농협 송악농협 인주농협 탕정농협 배방농협 음봉농협 둔포농협 영인농협 선도농협 염치농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