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의회, 신종코로나로 침체된 상권 살리기 총력
 
아산뉴스   기사입력  2020/02/07 [18:36]
▲     © 아산뉴스

 

 아산시의회 김영애 의장과 의원들은 지난 7일 신종코로나 확산으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온양온천 전통시장’을 찾아 장보기와 함께 식사를 나누며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번 전통시장 방문은 아산시의회가 신종코로나 여파로 침체된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자체 서민경제 소비 진작 운동차원에서 이뤄졌다.

 

이날 김영애 의장과 의원들은 전통시장 곳곳을 둘러보며 상인들로부터 애로사항을 자세히 듣고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장보기를 마친 김 의장은 “신종코로나 확산 우려만큼이나 시민들이 외출을 최대 자제하는 분위기로 급격히 떨어진 매출로 지역경제가 어렵다”며 “시의회가 과도한 불안감 해소에 앞장서야 할 것으로 앞으로 소상공인들의 생계터전인 전통시장과 지역 상권에 활력이 불어왔으면 좋겠다”고 아산시민의 적극적인 호응을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2/07 [18:36]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