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ICT 스마트팜 고추 수경재배 수확량 30% 증가
 
아산뉴스   기사입력  2019/08/29 [10:05]
▲     © 아산뉴스

 

 아산시농업기술센터가 스마트팜 시범사업으로 추진한 ICT 고추 수경재배 사업이 일반 고추농가보다 수확량이 20~30% 증가되고, 노동력 절감 효과를 톡톡히 내고 있다.

 

수경재배는 흙을 사용하지 않고 물과 수용성 영양분으로 만든 배양액 속에서 식물을 키우는 방식으로 보통 딸기, 토마토 농가에 기술이 적용되고 있으나, 시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고추 수경재배를 진행했다.

 

아산시 선장면 소재 농장(대표 한상륭)은 올해 ICT 스마트팜 고추 수경재배 기술을 도입해 고추를 생산했다.

 

컴퓨터와 스마트 기기를 적용한 온실 환경 및 시설 최적 자동제어 시스템을 구축해 온․습도, pH, EC, 양액 등 자동조절장치로 고추의 생산성과 품질을 높였다.

 

한상륭 대표는“이번 고추 수경재배 기술도입으로 토양연작장해에 의한 수확량 감소 피해를 직접 해결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아산시 농업기술과장은 “고추농가의 고질적인 문제인 연작장해를 극복하고 수량을 높여 성공적인 시범사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노동력을 줄이고 농산물 품질을 높이는 스마트팜을 확대·보급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9 [10:0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농협조합운영협의회
온양농협 송악농협 인주농협 탕정농협 배방농협 음봉농협 둔포농협 영인농협 선도농협 염치농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