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제 농업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양·예산에 고령자 복지주택 220가구 조성
 
서영민 기자   기사입력  2019/05/03 [22:44]

 충남도는 국토교통부 주관 2019년 고령자 복지주택 사업 대상지로 청양·예산군이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복지시설, 물리치료실, 시니어카페, 텃밭, 소규모 영화관 등을 갖춘 고령자 복지주택은 65세 이상 저소득 노인들이 주거지 내에서 복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복합형 공공임대주택이다.

 

고령자 복지주택에서는 건강관리, 생활 지원, 문화 활동 등 다양한 분야를 지원하며, 입주민 포함 지역주민까지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저층부에는 사회복지시설이 들어서며, 상층부는 임대주택으로 분양한다.

 

임대주택 내부는 고령자 맞춤형으로 무장애 설계를 적용해 문턱 제거, 높낮이 조절 세면대, 미닫이 욕실문, 욕실·복도 안전 손잡이, 미끄럼 방지용 바닥 등을 설치한다.

 

고령자 복지주택 위치는 청양군 교월리 일원(1700㎡)과 예산군 주교리 일원(1500㎡)으로, 각각 100가구와 120가구가 조성된다.

 

이번에 선정된 고령자 복지주택은 올해 국토교통부 사업계획 승인을 받아 오는 2020년 상반기 사업에 착수해 2021년 하반기 준공 및 입주를 완료할 계획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03 [22:44]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농협조합운영협의회
온양농협 송악농협 인주농협 탕정농협 배방농협 음봉농협 둔포농협 영인농협 선도농협 염치농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