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교일 총장, 中서 ‘2018년 공자아카데미 선진개인상’ 수상
 
아산뉴스   기사입력  2018/12/05 [18:35]
▲     © 아산뉴스

 

 순천향대학교 서교일 총장(사진 우측)이 5일 오후 중국 쓰촨성 청두시(中国 四川省 成都市)에 위치한 홀리데이인 청두 센추리호텔 5층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18년 '제13회 세계 공자학원 총회’에서 ‘공자아카데미 선진개인상’을 수상했다.

대학에 따르면 이날 천바오성(陈宝生) 중국 교육부장관이 수여한 이 상은 공자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는 국내 24개 대학중에는 순천향대 서총장이 유일하게 수상의 영광을 얻게 됐다.

이번 대회 규모는 중국 교육부 한판이 주관하고, 전 세계 150여개가 넘는 국가와 대학 총장, 공자아카데미 대표 등 2000여명이 참석하는 가장 규모가 큰 연례행사로 중국교육의 성과와 새로운 교육방향을 모색하고 논의하는 각국 관계자들의 교류행사다.


순천향대학교는 지난 2007년 9월부터 중국 텐진외국어대학과 손잡고 공자아카데미를 개설해 활발한 교류와 협력을 모범적으로 진행해 온 가운데, 정규 외국어로 중국어강좌를 학부 전공과정으로 운영함으로써, 교육 프로그램 참여와 꾸준한 고도화를 이루어 온 그동안의 공적이 중국 교육부로부터 인정 받아온 결과다.

  

특히 지난 10년간의 교육 노하우를 바탕으로 아산시, 천안시 권역을 비롯한 충남 지역사회에서 활동 프로그램 다양화를 통한 영향력 확대 등 그동안의 공로를 인정하여 서교일 총장에게 수여하는 ‘선진개인상’ 수상이라는 점이 주목된다.

  

순천향대 공자아카데미 원장 홍승직 교수는 “공자아카데미가 이루어온 지난 10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새로운 10년을 향하여 출발하는 시점에서 이번 수상은 의미가 크다”며 “그동안은 중국어 교학 활동이 중심이 되어 이미지를 제고하고 터를 잡아온 기간이었다면, 새로운 10년은 다양한 문화분야를 중심으로 활동 범위를 넓혀서 명실상부하게 중국에 다가가는 관문이자 플랫폼 기능을 제대로 수행하도록 앞길을 열어줬다는 점에서 평가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동안 순천향대 공자아카데미는 지난 2007년 9월 중국 교육부로부터 인가받아 중국 텐진외국어대와 함께 설립돼 교내 재학생을 대상으로 중국어 정규수업과 아산시, 천안시 지역사회 학생과 지역민을 대상으로 중국의 언어 문화 전파에 앞장서 왔다.

  

2015년 아산고교 공자학당, 2016년 천안고교 공자학당을 잇따라 설립한 가운데 ▲2008년 제3회 세계 공자아카데미 총회 ‘선진공자아카데미상’ 수상, ▲2009년 제4회 세계 공자아카데미 총회 ‘선진공자아카데미상’ 수상, ▲2013년 제8회 세계 공자아카데미 총회 ‘선진공자아카데미상’ 수상, ▲2017년 텐진외국어대학교 이사회에서 서교일 총장이 특별공로상 ‘창업개척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순천향대학교는 총 5회째 수상하면서 명실공히 전 세계 공자아카데미를 선도하는 기관으로서 중국 정부로부터 인정받는 기관으로 거듭나게 됐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05 [18:3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아산시농협조합운영협의회
온양농협 송악농협 인주농협 탕정농협 배방농협 음봉농협 둔포농협 영인농협 선도농협 염치농협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