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청년인구 6만6700명… 총인구의 21.8%
청년 구직신청자 희망임금, '150만 원~200만 원 미만' 35.2%
 
아산뉴스   기사입력  2017/12/21 [10:45]
▲     © 아산뉴스


 최근 아산시가 발표한 ‘행정자료를 활용한 청년통계’ 결과에 따르면, 2017년 5월말 기준 아산시 청년인구는 6만6701명으로 아산시 총인구 30만6452명의 21.8%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산시의 청년비율은 전국(22.2%)보다 0.4%p 낮고, 충남(20.5%)보다 1.3%p 높은 수치다.

 

아산시 청년의 1년 내 전입인구의 전입사유는 ‘직업’ 3513명(40.8%), ‘가족’ 2375명(27.6%), ‘주택’ 2086명(24.2%) 순으로 높게 나타났으며, 남성의 경우는 전입사유가 ‘직업’이 49.2%(2398명)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여성은 ‘가족’이 37.3%(1395명)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2017년 아산시 청년 구직신청자의 희망 임금은 ‘150만 원~200만 원 미만’이 35.2%(1835건)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200만 원~250만 원 미만’이 24.0%(1250건) ‘100만 원~150만 원 미만’이 20.3%(1059건) 순이었다.

 

남성의 ‘200만 원~250만 원 미만’이 34.7%(697건)로 가장 많았고 여성은 ‘150만 원 ~200만 원 미만’이 43.1%(1,379건)로 가장 많았다.

 

2016년 기준 아산시 청년의 건강보험 가입자는 청년인구의 98.5%로, 직장가입자가 45.7%(30,343명), 피부양자 33.9%(22,513명), 지역가입자 20.4% (13,552명)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남자는 직장가입자가 51.4%(1만7860명)로 가장 많은 반면, 여자는 피부양자가 40.8%(1만2933명)로 가장 많게 나타났다.

 

아산시 관계자는 “이번 청년통계는 행정자료 활용을 통한 통계자료로 기존 조사를 통한 통계자료에 비해 비용은 낮추고 시의성을 확보한 매우 효율적인 통계자료로 발 빠른 청년정책 수립을 위한 기본 초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2/21 [10:45]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농협조합운영협의회
온양농협 송악농협 인주농협 탕정농협 배방농협 음봉농협 둔포농협 영인농협 선도농협 염치농협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