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환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외암골 사람들의 서울 나들이
2012년 제13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 홍보이벤트
 
아산뉴스   기사입력  2012/10/17 [08:48]
▲ “외암골 사람들의 서울 나들이” 행사장 모습           © 아산뉴스

아산시가 제13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19일~21일) 홍보이벤트를 위해 16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2시까지 서울 종로구 인사동  “남인사 놀이마당”에서 “외암골 사람들의 서울 나들이” 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짚풀’이라는 전통적인 소재를 바탕으로 옛 조상들의 생활 속의 지혜와 놀이를 짚풀로 재미있게 표현해 서울시민과 외국인에게 향수와 흥미를 유발했다. 

주요행사는 짚풀로 허수아비 만들기, 어린이들의 짚풀 공굴리기 및 짚풀 공예 체험, ‘오빤 짚풀스타일~’(싸이의 오빤 강남스타일을 패러디해 짚신신고 밀짚모자 쓰고 춤 연출/아산시 공무원 댄스동아리 출연), 짚풀공예품 전시, 외암 이간선생 선비복장 등 전통 복장과 도깨비 분장을 한 배우들과 체험 및 포토 행사 등이 진행됐다.

특히, 짚풀 허수아비 만들기 코너는 ‘대선주자 허수아비’와 ‘인기가수 싸이 허수아비’, 어린이들이 직접 만든 ‘허수아비’로 인해 시민들의 관심을 모았다.
▲     © 아산뉴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서울 마포구의 한 어린이집 교사는 “아이들이 짚풀이라는 전통적이면서도 친환경 소재를 가지고 재미있게 노는 모습이 너무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인사동을 지나가던 직장인들과 서울시민들 역시 허수아비와 짚풀체험놀이에 눈길을 줬고 아산시 공무원들이 나누어주는 '아산 맑은 쌀'을 받아들고 고향의 선물을 받은 듯이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그리고, ‘오빤 짚풀스타일~’의 경우 아산시 공무원 댄스동아리 회원들이 직접 춤을 선보여서 아산시 공무원들의 짚풀문화제에 대한 애정을 엿볼 수 있는 시간었다.

한편 제13회 외암민속마을 짚풀문화제는 오는 19일(금) ~ 21일(일) 충남 아산시 송악면 외암리 민속마을 일원에서  ‘조상의 슬기와 숨결을 찾아서’를 주제로 열린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네이버 네이버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2/10/17 [08:48]  최종편집: ⓒ 아산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